목록 | 경남신문
2020년 10월 27일 (화)
전체메뉴


  • - 선거운동기간동안(4.2~4.14) 분쟁의 발생을 최소화 하고자 게시판의 글쓰기 기능을 중단합니다. 양해 바랍니다.
    - 독자기고문은 이메일(master@knnews.co.kr)을 통해서도 접수가 가능합니다.
    - 기고문은 자체 논의 후 경남신문 지면에 실릴 수도 있습니다.(문의: 정치부 055-210-6050)
    - 제언·고발·미담 등 독자가 투고한 내용은 매일 오후 확인 후 담당부서에 전달됩니다.

모래성
조성헌       조회 : 1053  2015.01.19 14:18:40


옛날 복희씨 고향에 가면 장사들이 주춧돌을 놓고 그 위에 큰 돌을 놓고

사람들이 그 위로 걸어 다니지요. 

그 주춧돌은 때가되매 자기가 가야될 길을 알지요. 

그 주춧돌이 빠져나가면 다리의 교각 돌은 내려앉을 수밖에 없습니다. 

돌 위에 걸어 다니는 사람은 어떤 사람이고, 걸어 다니게 한 돌은 무엇이고,

그 주춧돌은 무엇일까? 

 

옛날에 신들린 자 글에 우주만상이 다 나간 줄 압니다. 

아무리 자기 자신을 감추고 싶어도 주춧돌이 불어버리고

자기가 불어버리고 주인이 주춧돌을 빼버리면 와그르르~무너지지요.

온 세계와 우리나라가 금년부터 3년까지…….

 

내가 앞선 에 글을 보냈을 때는 코로방귀 뀌었건만

이제는 그 코로 신들린 자 글이 들어가리라 봅니다.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36 시계와 윷놀이 방석 조성헌 2015.02.06 1205
35 신들의 전쟁 조성헌 2015.02.05 998
34 두 지혜 자가 있다 ㅡ 양과 음. 조성헌 2015.02.04 1228
33 산성화된 사람들 조성헌 2015.02.02 1221
32 공상의 재림예수 조성헌 2015.02.02 1030
31 제가 알고 있는 송광사 조성헌 2015.02.01 1380
30 혼돈의 시대가 지나고 나면 질서의 시대 조성헌 2015.01.31 1100
29 내가 알고 있는 경전 조성헌 2015.01.27 1079
28 솔로몬에 대해서 내가 알고 있는 것 조성헌 2015.01.27 1148
27 성경에 나오는 다니엘, 내가 알고 있는 견해 조성헌 2015.01.25 1330
26 지식은 지나가는 시대 조성헌 2015.01.23 1108
25 청지기가 자기본분을 다하지 못하면 조성헌 2015.01.21 1042
24 정의롭지 못한 자? 때가되면 칼이 자기 목을 친다.… 조성헌 2015.01.20 1092
23 모래성 조성헌 2015.01.19 1054
22 방언이란무엇인가 조성헌 2015.01.18 1079
21 사람을 조심하십시오. 조성헌 2015.01.18 1031
20 난세에 일어나는 일 조성헌 2015.01.15 1085
19 한국 태극기를 생각해 봅니다. 조성헌 2015.01.11 1055
18 모든 만물은 원상 복귀된다. 조성헌 2015.01.10 1107
17 희망이 보장된 나라 조성헌 2015.01.08 10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