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10일 (월)
전체메뉴

의창구, 소계로 상습침수지역 개선사업 본격추진

  • 기사입력 : 2015-11-10 18:11:50
  •   
  • 창원시 의창구(구청장 임태현)는 소계동 908-15번지 일원 남해고속도로 아래를 통과하는 도로가 배수불량 및 하천물이 역류해 매년 침수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총 6,000만 원을 투입해 옹벽설치와 배수로를 재정비하는 등 연말까지 개선사업을 완료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해마다 집중호우 때 침수로 인해 불편을 겪고 있는 소계동 남해고속도로 하월 통행도로를 이용하는 시민불편이 해소될 전망이다.

      의창구는 지역주민의 숙원사업이던 상습침수지역 해소를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지난 7월 도비를 확보하고 8∼9월 실시설계완료 후 지난 10월 26일 공사를 착수했다.

      작업 시간은 출?퇴근 시간을 피해 신호수 등을 배치해 이용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할 계획이지만 교통혼잡과 불편을 줄이기 위해서는 이기간 동안 가급적 우회해 줄 것과 차량 운행시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김석완 의창구 안전건설과장은 “이번 정비사업으로 침수피해로 인한 지역주민들의 숙원사업을 해결함은 물론 집중호우시 시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보호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창원시 제공

    의창구, 소계로 상습침수지역 개선사업 본격추진 (의창구 안전건설과).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