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9월 26일 (수)
전체메뉴

고성군, 경남도 내 첫 ‘씀씀이가 바른기관’ 선정

  • 기사입력 : 2018-09-06 16:48:00
  •   
  • 고성군이 대한적십자사 경남지사가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시행하고 있는 ‘씀씀이가 바른 캠페인’에 도내에서 최초로 바른기관에 선정됐다.


      이에 6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백두현 고성군수, 최현복 대한적십자사 경남지사 사무처장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명패 전달식이 열렸다.


      ‘씀씀이가 바른기관 캠페인’은 취약계층을 돕는 단체 참여형 정기후원 프로그램으로 공공기관, 기업, 병원, 학원 등 법인 및 단체의 임직원들이 정기적 후원 약정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정기 후원금은 도내 위기가정을 위한 생계비, 의료비, 주거비, 교육비 등 수혜자 맞춤형 복지사업에 사용된다.

     

      고성군은 도내 최초로 씀씀이가 바른 캠페인에 참여해 매월 20만원의 정기적인 기부를 통해 나눔을 실천하기로 했다. 


      백 군수는 “씀씀이가 바른 기관으로 선정된 만큼 도내 나눔문화 확산에 선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고성군 제공

    9월6일 씀씀이가 바른기관 명패 현판식 (1).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