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9월 19일 (수)
전체메뉴

지역과 소통하는 LH나눔 플러스 밥차

  • 기사입력 : 2018-09-10 16:16:38
  •   
  • 경상남도자원봉사센터(센터장 하성규)는 지난 8일 초동면민 화합 한마당 잔치에 참석하신 어르신 1,000여 명에게 온정이 가득 담긴 점심을 제공하는 ‘사랑의 밥차’를 운영했다.


    이날 초동면 행정복지센터에서는 전 직원이 동참하여 한마당 잔치와 사랑의 밥차 운영에 힘을 보탰으며, LH나눔 플러스 밥차에서는 1,000명분의 밥과 추어탕을 조리하여 제공함으로써 어르신들의 마음을 녹여주는 따뜻한 하루가 됐다.


    LH나눔 플러스 밥차는 한국토지주택공사가 후원하고 경상남도자원봉사센터가 운영하는 사랑의 밥차로 언제 어디서든 300인분 이상의 식사가 가능하도록 모든 취사도구, 식재료를 갖추고 있으며, 재해재난 발생 및 밥차를 필요로 하는 곳에는 주저 없이 달려가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식사를 제공하고 있다.


    경상남도자원봉사센터 관계자는 “사랑의 밥차가 밀양에서 개최되는 한마당 잔치를 방문하여 따뜻한 밥 한끼로 어르신들에게 사랑을 전할 수 있어 큰 기쁨을 느낀다.”라고 말했다. 밀양시 제공

    0910 지역과 소통하는 LH나눔 플러스 밥차 (1).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