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9월 26일 (수)
전체메뉴

2019년 산림휴양치유마을(마을만들기) 신규사업 선정

  • 기사입력 : 2018-09-11 15:40:12
  •   
  • 밀양시(시장 박일호)는 산림청이 주관한 ‘2019년 산림휴양치유마을(마을만들기)’ 신규사업 공모에 선정되어 국비 3억 5000만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사업대상지는 밀양시 단장면 구천리 삼거마을로 총 사업비 5억(국비 3억 5000만 원, 지방비 1억 5000만 원)을 2개년 사업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산림휴양치유마을 조성에는 지역 특산물인 대추, 표고버섯을 홍보할 수 있는 임산물박물관(홍보관)과 커뮤티니공간 조성 및 스토리텔링 안내판 등 소통과 휴식이 가능한 공간을 조성할 예정이다.


    밀양시 손동언 산림녹지과장은 “산림경관이 우수한 산촌마을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지역 특산물 홍보, 산림편의시설 및 수목을 활용한 체험 및 생산시설을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밀양시 제공

    0911 2019년 산림휴양치유마을(마을만들기) 신규사업 선정.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