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06일 (금)
전체메뉴

삼랑진읍 임천마을에 치매등대지기 9곳 지정

  • 기사입력 : 2019-10-23 15:45:33
  •   
  • 밀양시는 지난 22일, 기억 보듬마을로 선정된 삼랑진읍 임천마을 내 민간업체 9곳을 ‘치매등대지기’로 선정했다.

    기억 보듬마을은 ‘치매’라는 부정적 용어 대신 치매의 주증상인 기억력 저하와 관련해 마을 주민들 서로 기억을 보듬어주며 살아가는 마을이라는 의미로 시는 삼랑진 임천마을을 처음으로 기억 보듬마을로 선정했다.

    치매등대지기사업은 민간업체를 치매등대지기로 지정해 길을 잃고 헤매는 노인을 발견할 시 본인 가게에 임시 보호하고 신속히 신고해 가족에게 복귀를 지원하는 실종방지 지원사업이다. 경상남도광역치매센터로부터 치매노인실종 비상문자를 받았을 때 즉시 이를 주변에 홍보하고 주변을 탐색하는 일도 한다. 

    천재경 보건소장은 “실종 치매노인을 신속히 발견해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데 큰 효과가 있을것으로 기대한다”면서 “더 많은 업체들의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치매등대지기 사업 참여를 원하는 슈퍼마켓, 식당, 커피점 등 기타 업체들은 밀양시 치매안심센터(☎359-7086)로 언제든지 신청하면 된다. 밀양시 제공

    1023  치매등대지기(임천농약사).jpg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