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1월 15일 (목)
전체메뉴

[인터뷰]스쿨존 지킴이 김용만 교사

  • 기사입력 : 2018-04-23
  •   

  • 경남꿈키움중학교의 김용만 교사. 그는 아이들이 학교에서 안전하게 집으로 돌아오는 것은 [운]이라고 말합니다. 교사인 그는 시민기자가 돼서 자극적인 스쿨존 기사를 썼습니다. 왜 그럴까요? 그의 이야기를 들어봤습니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