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1월 18일 (일)
전체메뉴

영화 '1987'... 경남 1987

사진으로 보는 6월항쟁

  • 기사입력 : 2018-01-18 14:27:20
  •   

  • 영화 '1987'의 흥행이 6월 항쟁에 대한 관심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대한민국의 민주화 기틀을 다진 1987년, 당시 경남의 모습은 어땠을까요.

    경남신문 DB로 30년 전 뜨거웠던 현장을 정리해 봤습니다. 조고운 기자



    1987년 6월 10일
    메인이미지
    1987년 6월 10일, 호헌철페와 독재타도를 외치던 시위대는 마산 불종거리 쪽으로 이동해 경찰버스 1대를 불태웠습니다. 이날 시위대열은 육호광장을 거쳐 마산종합운동장 앞에서 경찰과 충돌하면서 최루가스가 운동장으로 날아 들어가 대통령배 축구경기(한국A팀 대 이집트 팀)가 중단되기도 했습니다.

    1987년 6월 16일
    메인이미지
    1987년 6월 16일 경상대 학생들이 구호를 외치며 시내로 가두진출, 진주교에서 경찰과 대치 격렬한 투석전을 벌였습니다. 격렬한 투석전으로 진주 시가지가 폐허로 변했습니다.

    1987년 6월 17일
    메인이미지
    1987년 6월 17일 경상대 학생들이 남해고속도로상에서 11톤 LPG 수송차량 2대를 탈취해 3시간 동안 폭파위협을 하면서 전날 구속된 학생들의 석방을 요구하며 경찰과 대치했습니다. 이날 시위대 18명(경찰집계)이 붙잡혔습니다.

    1987년 6월 26일
    메인이미지
    1987년 6월 26일 마산에서 열린 국민평화 대행진 최종 집결지로 몰려드는 2만여명의 시민 학생들이 '비폭력'을 외치며 육호 광장으로 이동했습니다. 학생들이 전경들을 완전히 에워쌌지만 경찰의 최루탄에 의해 저지됐습니다.

    1987년 6월 26일
    메인이미지
    1987년 6월 26일 국민 평화 대행진 이후 마산 시내 곳곳에서 산발적으로 경찰과 시민·학생들이 대치했습니다. 북마산 일대에서 경찰의 최루탄에 흩어지고 있는 시민들의 모습입니다.

    1987년 6월 30일
    메인이미지
    1987년 6월 30일 시민들이 노태우 대표위원의 6.29선언(민주화 선언)이 발표된 소식이 실린 경남신문을 읽고 있습니다.

    1987년 7월 8일
    메인이미지
    1987년 7월 8일 문익환 문통련 의장이 정부의 시국사범 석방에 따라 진주교도소에서 출감했습니다. 환영나온 재야인사들에게 인사하고 있습니다.

    1987년 7월 8일
    메인이미지
    1987년 7월 8일 정부의 시국사범 석방 조치에 따라 마산교도소에서 복역중이던 시국사범들이 교도소문을 나오고 있습니다.

    1987년 8월 12일
    메인이미지
    1987년 8월 12일 경남민주통일민중운동연합은 경남대서 문익환 목사 초청 강연 및 양심수 석방 촉구대회를 가졌습니다.

    1987년 12월 16일
    메인이미지
    1987년 12월 16일 치러진 '제13대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김영삼 후보가 11월 15일 창원시청 광장에서 열린 '군정종식 경남대회'에 참석하고 있습니다. 이날 창원광장에는 6만여명의 시민이 모였습니다. 김영삼, 김대중 양 김씨의 분열로 노태우 후보가 당선돼 군정이 연장되었습니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조고운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