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7월 08일 (수)
전체메뉴

[박진열의 기보해설] 제2보(31~60) 공격 나팔

2001년 제25기 일본 기성전 도전 7번기 제6국

  • 기사입력 : 2018-04-02 07:00:00
  •   
  • 메인이미지


    제2보(31~60) 공격 나팔

    흑31로 끊고 33이면 백34로 흑 한 점을 잡고 사는 것이 필연이며 37로 지키니 흑이 두터운 자세다. 백38은 다소 조급한 수로 A에 한 칸 뛰어두는 것이 여유 있는 자세였다. 흑39의 양걸침에 백40에서 42로 막은 수는 조급했다. 백42는 43으로 두텁게 늘어 뒀으면 충분히 둘 수 있는 국면이었다. 흑51로 귀에 쳐들어가서 백52때 흑53이 호수. 그냥 60으로 두면 백54로 다가서는 수가 너무 준엄하다. 흑B로 두어 백53의 침입을 선수로 막을 수는 있지만, 백C로 올라서는 자세가 두터우며 귀에는 아직도 D 등으로 뒷맛이 남기 때문에 흑53이 더 좋은 것이다. 백54가 오면 귀의 흑을 살리는 것이 급한 것 같은데 흑은 55, 59로 계속 중앙을 강화하고 있다. 이리 되면 60으로 백은 공격나팔을 불 수밖에 없다.

    ● 기성 왕리청 ○ 도전자 조선진

    [박진열 바둑교실] 창원 : ☏ 263-0660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