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1월 15일 (목)
전체메뉴

홍수아, 국내 안방 복귀

5년 만에 KBS ‘끝까지 사랑’ 주연

  • 기사입력 : 2018-06-27 07:00:00
  •   
  • 메인이미지


    배우 홍수아(32·사진)가 5년 만에 국내 드라마에 복귀한다.

    홍보사 플레이스는 홍수아가 KBS 2TV 저녁 일일드라마 ‘끝까지 사랑’ 주연을 맡는다고 26일 밝혔다.

    ‘끝까지 사랑’은 지극히 사랑했지만 어쩔 수 없이 이별한 사람들이 일생 하나뿐인 사랑을 지켜내고 끝내 행복을 찾아가는 내용이다.

    홍수아는 아름다운 가면 속에 본심을 숨기고 치밀한 설계를 통해 자신의 야망과 욕심을 차근차근 실행하는 악녀 강세나 역할을 맡는다.

    홍수아는 2014년 중국에 진출해 드라마 ‘온주량가인’,‘억만계승인’과 영화 ‘원령’, ‘눈이 없는 아이’ 등에 출연하는 등 활발하게 활동했다. 국내 드라마 출연은 2013년 ‘대왕의 꿈’ 이후 5년 만이다. 극 중 강세나의 오빠 강현기는 심지호가 연기한다. ‘인형의 집’ 후속으로 다음 달 방송된다.연합뉴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