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9월 21일 (금)
전체메뉴

현아-펜타곤 혼성 유닛 ‘트리플 H’ 18일 컴백

미니 2집 ‘레트로 퓨처리즘’발표

  • 기사입력 : 2018-07-04 07:00:00
  •   
  • 메인이미지


    현아가 주축인 혼성 유닛(소그룹) ‘트리플 H’(사진)가 18일 컴백한다.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현아와 같은 소속사 그룹 펜타곤의 후이, 이던으로 구성된 트리플 H가 미니 2집 ‘레트로 퓨처리즘(REtro Futurism)’을 선보인다고 3일 밝혔다.

    지난해 5월 결성된 트리플 H는 첫 번째 미니앨범 ‘199X’로 1990년대를 연상시키는 신나는 펑크스타일을 보여줬다.


    현아는 지난달 16일 열린 ‘2018 유나이티드 큐브 원’ 콘서트에서 “트리플 H 나온다”라고 말해 기대감을 끌어올렸고, 후이도 “혁신적이고 새로운 콘셉트로 찾아뵐 예정”이라고 말했다.

    원더걸스, 포미닛 출신인 현아는 솔로 가수로 홀로서기에 성공한 뒤 ‘버블 팝! (Bubble Pop!)’, ‘아이스크림’, ‘빨개요’, ‘어때?’, ‘립 앤 힙(Lip & Hip)’ 등 히트곡을 냈다. 싸이의 글로벌 히트곡 ‘강남스타일’ 뮤직비디오에 출연해 해외에서도 화제가 됐다. 2016년 엠넷 서바이벌 프로그램 ‘펜타곤 메이커’를 통해 데뷔한 펜타곤은 지난 4월 발매한 미니 6집 타이틀곡 ‘빛나리’로 음원 차트에서 돌풍을 일으켰다.연합뉴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