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9월 21일 (금)
전체메뉴

문소리·박형식 ‘배심원들’ 캐스팅

국민참여재판 실화 재구성 영화

  • 기사입력 : 2018-07-11 07:00:00
  •   
  • 메인이미지
    문소리
    메인이미지
    박형식


    문소리와 박형식이 영화 ‘배심원들’에 캐스팅됐다고 배급사 CGV아트하우스가 9일 밝혔다.

    ‘배심원들’은 2008년 국내 처음 도입된 국민참여재판의 실제 사건을 재구성한 작품. 첫 국민참여재판에 어쩌다 배심원이 된 보통 사람들이 그들만의 방식으로 조금씩 사건의 진실을 찾아가는 이야기다.


    문소리는 국민참여재판을 이끄는 강단 있는 재판장 김준겸 역을 맡았다. 박형식은 사업 성패가 달린 날, 생각지도 못하게 마지막 배심원으로 선정돼 재판에 참여하게 된 권남우 역으로 출연한다. 드라마 ‘슈츠’ ‘힘쎈여자 도봉순’ 등에서 연기력을 인정받은 박형식은 이 영화로 스크린에 처음 도전한다.

    이외에 배우 백수장, 김미경, 윤경호, 서정연, 조한철, 조수향 등이 배심원으로 합류했다.

    홍승완 감독의 데뷔작으로, 지난 7일 첫 촬영에 돌입했다.연합뉴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