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1월 16일 (금)
전체메뉴

의료칼럼- 여드름 및 여드름 흉터 치료

  • 기사입력 : 2018-09-03 07:00:00
  •   
  • 메인이미지
    박혜리 (다니엘피부성형외과 원장)


    말복이 지났지만 여전한 폭염으로 여드름 환자들의 고민이 깊다. 기온이 올라가면서 피지선의 활동이 활발해지고 세균 증식이 활발해져 여드름 등 피부 트러블이 쉽게 발생하기 때문이다. 특히 성인이 되어 발생하는 성인여드름의 경우 여드름은 좋아져도 자국이 남아 흉터로 발전되기 때문에 여드름이 발생했다면 치료를 받는 것이 필요하다.

    여드름을 유발하는 원인을 치료하지 않고 단순히 표면에 발생한 여드름을 짜내거나 연고를 바르는 치료는 일시적으로 여드름이 감소하지만 다시 반복되어 재발한다. 같은 자리에 여드름이 반복적으로 발생하면 피지가 분비되는 통로가 좁아져 배출이 되지 못하고 염증이 더욱 쉽게 생겨 여드름과 여드름 흉터의 악순환이 반복된다. 여드름 치료는 여드름이 발생하는 근본 원인을 개선하면서 동반되는 붉은 자국, 반복되는 재발을 억제하는 치료를 진행하는 것이 중요하다. 모공 주변에 쌓여 염증을 유발하는 각질은 ‘스케일링 레이저’치료를 통해 개선한다. 피지선을 직접적으로 파괴하는 작용하는 ‘아그네스’ 레이저 혹은 needle RF 레이저를 이용하여 과다한 피지 분비를 조절하여 여드름을 감소시킬 뿐 아니라 재발을 방지하는 효과도 있다. 붉은증 등은 혈관 레이저를 이용하여 치료할 수 있다.

    이처럼 여드름의 여러 원인을 치료하는 시술방법을 복합적으로 사용하면 여드름과 여드름 붉은 자국을 개선하면서 여드름 재발을 억제하여 자가 관리가 쉬워진다.

    여드름 흉터는 잘못된 압출 등으로 인해서 피부세포가 손상되어 파여 있는 상태다. 이렇게 한 번 손상된 흉터는 자연적으로 개선되기는 힘들어 전문적인 치료가 필요하다. 흉터 치료라고 하면 프락셔날 레이저만 생각하는 경우가 있다. 하지만 흉터의 깊이 모양 등을 따지지 않고 단순히 프락셔날 레이저만 받는다면 만족도가 떨어질 수 있다. 치료하기 전에 계획을 세우는 것이 중요하고, 연부조직에 염증이 많았으면 유착이 심해서 충분히 깊게 들어갈 수 있는 레이저로 그 부분을 해결해 주고. 피부 진피층에 콜라겐을 합성 시키는 방향으로 레이저 치료를 진행하여야 한다. 그리고 콜라겐 합성을 도와주는 관리 또한 어떻게 해주냐에 따라서 결과가 다를 수 있다. 한 사람의 여드름 흉터라도 그 모양과 깊이가 다양하게 분포되어 있는 경우가 많다. 레이저와 시술적 치료방법을 병합하면 한 번에 모양과 깊이가 다른 여드름 흉터를 효과적으로 치료하여 환자의 시간과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박혜리 (다니엘피부성형외과 원장)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