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9월 24일 (월)
전체메뉴

“울산지역 일자리 1만개 만듭시다”

울산시-동서발전 ‘에너지플러스시티 추진’ 업무협약

  • 기사입력 : 2018-09-06 07:00:00
  •   

  • 울산시와 동서발전이 지역 일자리 1만개 창출과 지원을 위해 손잡았다.

    울산시는 5일 시청 상황실에서 동서발전과 에너지산업 중심의 지역경제 활성화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에너지플러스시티(e+City)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이 공동으로 수립한 ‘에너지플러스시티’는 정부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 정책에 호응해 울산혁신도시 공공기관 중 최초로 구축한 지역상생모델로, ‘에너지(e)의 가치를 더하는(+) 상생의 생태계(City)를 구축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지역 내 일자리 1만개 창출·지원, 동서발전 신규직원을 지역 청년으로 30% 고용, 동반성장 선도도시 등의 공동 목표를 설정하고 2030년까지 모두 8조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또 △신재생에너지와 에너지 신사업 중심의 산업육성 △중소기업 창업과 성장을 지원하는 혁신창업 △산학연 클러스터 활성화와 핵심인재 양성을 위한 역량강화 등 4대 핵심전략을 마련하고 실천을 위해 실무협의회를 구성하기로 했다.

    지광하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지광하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