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1월 14일 (수)
전체메뉴

휴림황칠, 비누 ‘차즈미’ 러시아 수출 첫 성공

  • 기사입력 : 2018-09-06 07:00:00
  •   
  • 메인이미지
    휴림황칠 직원들이 비누 ‘차즈미’ 러시아 수출을 기념해 사진을 찍고 있다./휴림황칠/


    재단법인 진주바이오산업진흥원은 황칠나무를 이용한 바이오제품 제조 기업인 휴림황칠(대표 조창수)이 지난 4일 러시아 첫 수출로 시장 진출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진주바이오산업진흥원 창업보육센터 입주기업인 휴림황칠(주)은 한국에서만 자생하는 인삼나무로 불리는 황칠나무를 소재로 한 바이오제품을 연구개발하고 있는 벤처기업이다. 전 세계적으로 우리나라에서만 자생하는 두릅나무과의 황칠나무는 최대 15m에 달하는 상록활엽교목으로, 체내 독성물질을 배출시키는 것은 물론 망가진 인체의 기본적 능력을 회복시켜 면역력을 회복하는 데 탁월한 효능을 보이며 항암 및 항균 효과가 뛰어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에 러시아로 수출한 제품은 차즈미(Chazmi)라는 별도 브랜드로 런칭한 카스테라형 프리미엄 비누로 황칠의 추출물을 활용한 제품이며, 싱가포르, 태국 등 동남아 시장에도 수출하고 있는 제품이다.

    휴림황칠은 다양한 제품개발과 새로운 판로를 개척 중이며 천연비누 외에도 황칠진액, 황칠환, 액상차, 음식에 첨가되는 황칠 육수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강진태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강진태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