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9월 23일 (일)
전체메뉴

경남중기청-도내 시·군 ‘중소기업 활성화’ 협력 강화

간담회 열어… 현안 해결 등 논의

  • 기사입력 : 2018-09-12 07:00:00
  •   
  • 메인이미지
    경남중소벤처기업청 관계자들이 11일 청사에서 도내 18개 시·군 중소기업지원부서 책임자들과 간담회를 가진 후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경남중기청/


    경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권영학)이 지역 중소기업의 활성화를 위해 도내 시·군과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강화한다.

    경남중기청은 11일 청사 내 회의실에서 도내 18개 시·군 중소기업지원 부서의 책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남 시·군 중소기업지원 담당과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경남중기청과 시·군은 긴밀한 협력을 통해 정책집행의 실효성을 강화하고, 지역 중소기업이 정책대상에서 소외되지 않고 실질적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방안 등을 논의했다.



    또 최근 지역 주력산업의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남지역의 시·군별 지역경제 동향 및 중소기업 현안을 공유함으로써 향후 지역의 특성에 맞는 애로해소와 지역중소기업 현안 해결에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하반기에는 내수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중소기업과 대형유통업체와의 구매상담회 등을 통해 판로개척을 지원하는 사업을 협력하여 추진키로 했다.

    김태근 거제시 조선해양플랜트과장은 “조선업 밀집지역인 거제의 경우 조선소 협력업체 뿐만 아니라 소상공인, 전통시장 모두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지자체의 지원만으로는 한계가 있는 만큼 중기부와 중앙정부의 지속적인 지원이 필요하다”고 했다.

    이명용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명용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