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 16일 (일)
전체메뉴

울산-양산 광역철도 건설 논의, 내년 국비 신청 추진

  • 기사입력 : 2018-12-07 16:50:11
  •   

  • 송철호 울산시장과 윤영석 국회의원(경남 양산갑)이 7일 울산시장실에서 만나 울산-양산 광역철도 건설을 위한 협치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송 시장과 윤 의원은 광역철도 사업을 원활하게 추진하기 위해 내년에 국비를 신청하는 등 신속한 추진이 필요하다는 데 공감했다.

    메인이미지
    송철호 울산시장(오른쪽)이 윤영석 국회의원과 악수하고 있다. /울산시 제공/

    울산-양산 광역철도가 건설되면 현재 공사 중인 부산 노포-양산 북정 노선과 연결해 동남권 광역교통망을 구축할 수 있다.

    송 시장은 지난 8월 울산·부산·경남 시도지사 모임에서 광역철도 추진을 제안했다.

    현재 동남권 광역교통실무협의회에서 추진방안을 논의 중이다.

    또 지난 11월에는 국가균형발전위원회에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사업으로 신청했다.

    울산시는 구체적인 사업 실행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울산권 광역철도 구축 방안 용역도 진행하기로 했다.

    울산-양산 광역철도 건설 사업은 울산 신복로터리, KTX울산역, 양산 북정을 잇는 41.2km(양산 17.0km, 울산 24.2km) 구간 광역철도를 건설하는 사업이다.

    사업비는 1조1761억원이 들고 정부 승인을 받으면 국비 70%가 지원된다.

    지광하 기자 jikh@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지광하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