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3월 31일 (화)
전체메뉴

작년 봄 자연으로 날아간 그 따오기들 어떻게 지내고 있을까?

  • 기사입력 : 2020-02-05
  •   

  • 창녕 우포따오기복원센터에서 키워진 따오기 40마리가 지난해 봄(5월) 야생으로 돌아갔다. 약 40년 전 멸종된 뒤, 한반도 하늘에 다시 따오기가 날아오른 것이다. 그 따오기들은 봄, 여름, 가을을 거쳐 야생동물에게 가장 혹독한 계절이라는 겨울을 보내고 있다. 어떻게 지내고 있을까?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