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01일 (목)
전체메뉴

고성군 ‘체험형 공룡디지털 테마파크’ 만든다

‘공룡 AR체험존 조성’ 착수보고회
XR공룡라이브파크·영상관 제작
내년 공룡세계엑스포서 선뵐 계획

  • 기사입력 : 2019-03-27 22:00:00
  •   

  • 백악기 시대 고성군에 살았던 공룡은 어떤 모습이었을까.

    오는 2020년 4월 17일부터 6월 7일까지 52일간 고성군 당항포 관광지 일원에서 개최될 2020경남고성공룡세계엑스포에서는 최신 디스플레이 기술을 활용한 체험형 공룡디지털 테마파크가 새롭게 선보인다.

    고성공룡세계엑스포조직위원회는 지난 26일 당항포관광지 엑스포 주제관 3층 브리핑룸에서 위원장인 백두현 군수와 최상림 군의회 부의장,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고성 공룡 AR체험존 조성사업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서 용역 수행기관은 기존 다이노토피아관의 전시 공간을 활용한 ‘XR공룡라이브파크’와 ‘사파리영상관’ 제작 계획을 발표했다.

    메인이미지

    ‘XR공룡라이브파크’는 최신 디스플레이 기술(VR·AR·MR)을 활용한 체험형 공룡 디지털 테마파크로 △공룡스튜디오 △공룡 인사이드 △공룡 플레이 미디어월 △공룡 홀로그램 △공룡 화석탐험 △공룡 배틀 △공룡 플레이그라운드 공간이 조성될 계획이다.

    ‘사파리 영상관’은 백악기의 고성으로 떠나는 공룡 사파리 투어를 주제로 진동 시뮬레이터 좌석과 7.1 채널의 서라운드 음향을 갖춘 특수영상관으로 조성된다. 조직위는 보고회를 마친 후 경남문화예술진흥원 김종세 자문위원과 AR·VR 영상제작 등에 관해 의견을 나눴다.

    백두현 군수는 “군민이 주체가 되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경제엑스포로 거듭날 수 있도록 공룡을 활용한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정오복 기자 obokj@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진현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