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5월 23일 (목)
전체메뉴

드넓게 펼쳐진 연분홍 철쭉 ‘봄기운 만끽’

합천황매산철쭉제 27일~내달 12일
합천·산청군 단합 연날리기 행사
보물찾기·인디언 전통공연도 열려

  • 기사입력 : 2019-04-25 07:00:00
  •   
  • 메인이미지
    지난해 합천 황매산 철쭉제./합천군/


    전국 최고의 봄꽃 축제인 합천황매산철쭉제가 오는 27일부터 다음 달 12일까지 16일간 가회면 둔내리 황매산군립공원 내 철쭉군락지에서 개최된다.

    올해 23회째를 맞는 황매산철쭉제는 27일 황매산 능선에서 합천군과 산청군의 공동개최 퍼포먼스인 단합연날리기를 시작으로 5월 1일에는 행사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는 철쭉제례 행사가 개최된다.

    축제기간 동안에는 철쭉 군락지 곳곳에 숨겨둔 황토한우 저금통을 찾아오면 경품을 주는 ‘합천 황토한우를 찾아라’ 보물찾기와 육포 시식회, 방문객들이 철쭉 그림을 직접 그려서 머그컵에 붙이고 구워내는 ‘나만의 철쭉 머그컵 만들기’, 철쭉제의 추억을 오래 간직할 수 있도록 하는 ‘스마트폰 사진 인화이벤트’가 열린다.

    특히 정상주차장에서는 이웃돕기성금 마련을 위한 수와진 자선공연, 합천팜앤파머스협동조합 스마트 스토어 농·특산물 홍보 및 귀농귀촌 시책 상담부스 운영, 합천유통(주) 지역 농·특산물 판매 및 홍보부스 등이 운영될 예정이다.

    또 셔틀버스 정류장으로 이용될 제2오토캠핑장에서는 잉카·안데스 음악의 인디언 전통공연과 향토음식 먹거리장터도 운영된다.

    철쭉제 행사장 인근에 있는 합천영상테마파크 운영시간을 한시적으로 밤 8시까지 연장하고 휴관일 없이 매일 운영할 계획이다.

    황매산철쭉제는 합천군과 산청군이 3년째 동반 개최를 하고 있으며, 금년에는 황매산을 끼고 있는 두 지자체가 신문과 방송 광고를 공동시안으로 제작해 배포하는 등 상생 협력의 본보기로 자리 잡고 있다.

    서희원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서희원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