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6월 18일 (화)
전체메뉴

울산시 울주군 공무원 30명 증원, '청년지원' 담당 신설

  • 기사입력 : 2019-05-20 16:30:47
  •   
  • 울산시 울주군의 직원이 30명 늘어나고, '청년지원' 담당이 신설되는 등 행정조직이 확대된다.

    울주군의회는 20일 임시회 본회의를 열어 군이 제출한 '행정기구 설치 조례 개정안'과 '지방공무원 정원 조례 개정안'을 각각 의결했다.

    이에 따라 7월 1일부터 울주군의 공무원 총수가 현 985명에서 1015명으로 30명 늘어난다.

    본청의 기구는 현 5국·1실·24과·117담당에서 5국·1실·26과·123담당으로 확대된다.

    주요 기구 가운데 건설교통국이 안전건설국으로 명칭을 바꾸고, 지역경제과는 지역경제과와 일자리정책과로, 안전건설과는 안전총괄과와 건설과로 각각 분리된다.

    또 취득세2, 천상도서관, 청년지원, 사회적경제, 안전점검, 하수관리, 도로시설물, 맞춤형 복지 등 8개 담당이 신설된다.

    한시 기구였던 산업단지추진단은 폐지되고, 업무가 산단관리 담당으로 축소돼 지역경제과에 배치된다.

    지광하 기자 jikh@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지광하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