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8월 24일 (토)
전체메뉴

삼성중, 유럽선사로부터 특수선 1척 수주

상반기에 올해 목표 78억 달러의 41% 달성

  • 기사입력 : 2019-07-01 11:20:50
  •   
  • 삼성중공업 전경. 삼성중 제공
    삼성중공업 전경. 삼성중 제공

    삼성중공업이 유럽 선사로부터 1억2000만 달러 규모의 특수선 1척을 수주했다고 1일 밝혔다.

     삼성중공업은 지난 28일(현지시간) 유럽지역 선사로부터 1348억원(1억2000만 달러) 규모의 특수선 1척을 이사회 승인 조건부로 수주했다고 이날 공시를 통해 밝혔다. 해당 선박은 2022년 3월에 인도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은 이번 계약을 포함해 올들어 현재까지 LNG운반선 10척, 원유운반선 2척, 특수선 1척, FPSO 1기 등 총 14척, 32억 달러를 수주해 올해 목표 78억 달러의 41%를 달성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25억 달러 수주 보다 28% 더 높은 실적이다.

     삼성중공업은 부가가치 높은 선종 중심으로 '수주 랠리(rally)'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LNG운반선 수주의 경우 클락슨리서치 기준 상반기에 발주된 대형(17만㎥급 이상) LNG운반선 24척 중 10척(42%)을 차지하며, 'LNG운반선 명가'로서의 품질 경쟁력을 시장에서 인정 받고 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하반기에 대규모의 LNG운반선 발주는 물론 초대형 컨테이너선, 해양플랜트 등의 발주가 예정되어 있는 만큼 이를 적극 공략해 수주 목표 달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명현 기자 mhkim@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명현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