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13일 (금)
전체메뉴

[포토뉴스] 테이프와 밧줄로 임시 조치는 좀…

  • 기사입력 : 2019-07-17 08:14:08
  •   
  • 16일 창원시 성산구 내동 삼동교 난간의 일부가 파손된 채로 방치돼 있다. 테이프와 밧줄로 임시 조치를 취해놨지만 차량 위험을 막아내기에는 부족해 보인다./전강용 기자/
    16일 창원시 성산구 내동 삼동교 난간의 일부가 파손된 채로 방치돼 있다. 테이프와 밧줄로 임시 조치를 취해놨지만 차량 위험을 막아내기에는 부족해 보인다./전강용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전강용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