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8월 22일 (목)
전체메뉴

스포츠 도시 진주, 축구·육상팀 창단 추진

창단추진위원회, 창단종목 및 운영형태 등 심의·확정

  • 기사입력 : 2019-07-18 13:27:30
  •   
  • 진주시를 연고로 하는 축구팀과 직장팀으로 운영될 육상팀이 창단된다.

    시는 지역연고운동부 창단추진위원회를 개최, 체육발전과 인재육성을 위해 축구와 육상팀 창단을 결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종목별 운영형태는 축구는 지역연고운동부로, 육상은 직장운동경기부로 추진하며 향후 종목별 추진계획을 수립해 지도자 및 선수단 구성 등 본격적인 창단 절차에 돌입한다.

    지역연고운동부 창단추진위원회는 지난 2일 시, 체육회, 교육청, 체육전문가, 언론인, 시민단체 등 13명으로 구성돼 운영해 왔으며, 3차례의 회의를 거쳐 창단종목을 확정했다.

    김택세 위원장은 “창단종목으로 결정된 축구와 육상은 지역 학교 운동부와의 연계성, 역사성, 여론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창단추진위원회에서 심도 있는 토론을 거쳐 결정했다”며 “진주시민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진주시는 그동안 지역연고운동부 창단을 위해 전문가 용역, 의회간담회, 시민공청회, 창단추진위원회 운영 등 다양한 루트를 통해 의견을 수렴해 왔다. 시는 이번 결정을 바탕으로 종목별 선수단 구성 등 창단 절차를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갈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LH, 남동발전 등 혁신도시 이전기관에서 진주지역을 연고로 한 직장운동 경기부를 창단할 수 있도록 기관장 간담회, 창단추진위원회의 방문협의 등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강진태 기자 kangjt@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강진태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