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8월 21일 (수)
전체메뉴

춤바람 난 토요일… 몸 한번 맡겨볼까예?

27일 창원 성산아트홀서 ‘춤바람페스티벌Ⅱ’
힙합·팝핀·락킹·사일런트 클럽파티 등 열려

  • 기사입력 : 2019-07-23 07:53:37
  •   
  • 지난해 창원 성산아트홀 중앙광장에서 열린 1080 춤바람 무풍지대 춤판 시리즈 .
    지난해 창원 성산아트홀 중앙광장에서 열린 1080 춤바람 무풍지대 춤판 시리즈 .

    창원춤바람페스티벌이 오는 27일 토요일 오후 7시 성산아트홀 놀이마당에서 펼쳐진다.

    이번 페스티벌은 지난 5월 25일 진해야외공연장에서 열린 창원춤바람페스티벌 ‘창원 춤Ⅰ’에 이은 올해 두 번째 춤마당이다. 창원문화재단이 2017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남녀노소가 다양한 장르의 춤을 배우는 문화소통 창구인 ‘1080춤바람 아카데미-무풍지대’ 회원들이 참여해 시민들과 함께 어울린다.

    리드믹댄스 스튜디오의 힙합, 팝핀, 락킹, 왁킹, 걸스힙합의 스트릿 댄스를 비롯해 발로 움직이는 소리를 감상할 수 있는 탭 댄스, 한국에서 보기 드문 신선한 예술 트루패스의 저글링, 버블쇼, 팝핀 등 핫한 댄스를 관람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DJ가 직접 트는 음악을 감상하며 함께 춤출 수 있는 사일런트 클럽 파티가 이어진다.

    창원문화재단 관계자는 “현란한 조명과 풍부한 음향으로 클럽을 능가하는 무대가 될 창원춤바람페스티벌Ⅱ는 시민들에게 한여름 밤 야외에서 화려한 춤을 관람하고 함께 춤추며 무더위를 날려버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고 기대했다. 문의는 ☏ 719-7824.

    김호철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호철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