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8월 19일 (월)
전체메뉴

밀양시 교동‘찾아가는 복지통합센터’사업 시작

  • 기사입력 : 2019-08-14 23:28:46
  •   
  • 밀양시 교동행정복지센터와 교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14일 교동 1통·2통 경로당을 대상으로 특수시책인 ‘찾아가는 복지통합센터’ 사업을 실시했다.

    찾아가는 복지통합센터 사업은 지역 토박이 어르신들과 함께 숨겨진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고 누락된 복지서비스는 없는지 점검하며 이·미용봉사, 뜸·수지침봉사 등 자원봉사자를 연계하는 통합 맞춤형복지사업이다.

    이번 사업에서는 1·2통 경로당을 방문, 50여명의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기초연금대상자 통신요금 감면신청을 대행하는 등 개인별 맞춤형복지를 제공하고 노인성질환으로 고생하시는 어르신들을 위해 뜸 봉사자를 연계해 어르신들의 좋은 호응을 얻었다.

    손옥수 교동장은 “찾아가는 복지통합센터 사업은 내방민원 중심의 수동적 행정에서 벗어나 현장중심의 적극적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한 사업으로 이번 사업이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

    14일 밀양시 교동행정복지센터와 교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교동 1통?2통 경로당을 대상으로 특수시책인 ‘찾아가는 복지통합센터’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14일 밀양시 교동행정복지센터와 교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교동 1통?2통 경로당을 대상으로 특수시책인 ‘찾아가는 복지통합센터’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했다.

    한편 찾아가는 복지통합센터사업은 8월~10월까지 교동 경로당 9개소를 대상으로 해 순차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고비룡 기자 gobl@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고비룡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