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9월 18일 (수)
전체메뉴

밀양시 상남면 주민, ‘친환경에너지타운’ 선진지 견학

친환경에너지타운, 상남면 기산리에 2021년 완공 목표

  • 기사입력 : 2019-08-18 04:44:31
  •   
  • 밀양시는 지난 16일 친환경에너지타운 조성 예정지 주변 주민들을 대상으로 사업 이해도를 높이고 주민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선진지 견학을 실시했다고 17일 밝혔다.

    상남면 주민 90여명은 밀양시 보다 앞서 사업을 시행한 양산시와 경주시의 관계자로부터 친환경에너지타운의 설립 과정과 추진 경과에 대한 설명을 듣고, 시에 접목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 하는 시간을 가졌다.

    상남면 기산리 밀양공공하수처리시설 부지내 조성 예정인 ‘친환경에너지 타운‘은 하수처리시설을 활용해 신재생에너지를 생산하고 폐자원을 이용해 주민소득을 창출하는 주민복지 증진 사업이다.

    주민복지센터 건립, 체육시설 조성, 스마트팜 온수 공급 등 주민들에게 실질적 혜택이 주어지는 사업 위주로 추진할 계획이며, 주민들이 원하는 다양한 사업을 반영해 주민 만족도를 높여나갈 계획이다.

    장종길 상하수도과장은 "친환경에너지타운 조성으로 환경기초시설의 부정적 이미지를 쇄신하고, 성공적인 사업 수행으로 모범적인 시설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밀양시 친환경에너지타운 조성사업은 현재 타당성 조사 용역중 이며 최종 사업이 확정되면 2021년에 완공될 예정이다.

    16일 밀양시는 친환경에너지타운 조성 예정지 주변 주민들을 대상으로 사업 이해도를 높이고 주민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선진지 견학을 실시하고 있다.
    16일 밀양시는 친환경에너지타운 조성 예정지 주변 주민들을 대상으로 사업 이해도를 높이고 주민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선진지 견학을 실시하고 있다.

    고비룡 기자 gobl@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고비룡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