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9월 18일 (수)
전체메뉴

창녕군, 양파·마늘 소비촉진 이색 이벤트

일반음식점 등 대상으로 창녕양주(양파소주) 주전자 배포

  • 기사입력 : 2019-08-24 23:02:52
  •   
  • 창녕군은 양파·마늘 소비촉진 운동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창녕양주(양파+소주) 이용 활성화와 홍보를 위해 1000만원을 들여 양파소주 제조용 주전자 1500개를 제작해 음식점에 배부했다고 24일 밝혔다.

    군은 여름철 식중독 예방을 위한 위생 점검뿐만 아니라, 양파·마늘 가격 하락으로 실의에 빠진 지역농민들과 고통을 분담하고자 지난달부터 본격적으로 양파·마늘 소비촉진운동을 대대적으로 실시하면서 군민들과 관광객들에게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창녕군이 음식점에 양파소주용 주전자를 배부하고 있다..
    창녕군이 음식점에 양파소주용 주전자를 배부하고 있다..

    특히 식품접객업 1000여 개를 대상으로 양파·마늘 소비촉진을 당부하기 위해 홍보 안내공문을 발송해 양파·마늘을 이용한 반찬차림 확대와 통마늘 사용 권장, 양파소주(일명 창녕양주) 활성화와 음식점 식중독 예방 요령을 안내하고 위생관련 단체 임원과의 간담회를 개최해 양파·마늘 소비촉진에 한마음으로 동참하기로 했다.

    한정우 군수는 “어려운 시기 모든 군민들이 마음을 모아 실의에 빠진 농민들에게 용기를 북돋우고 슬기롭게 극복해 나가는데 한마음으로 함께 헤쳐 나갈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됐으면 한다”며 “더 많은 지역 주민들이 양파·마늘 소비촉진에 관심을 가지고 동참해주길 바라며, 군에서도 더 다양한 방법을 모색하겠다”고 확산 의지를 표명했다.

    한편 군은 내달 중 창녕구(9)경이 담겨진 냅킨 케이스와 수저받침용 세팅지(수저 놓는 종이) 세트를 배부해서 지역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창녕의 새로운 관광과 음식문화를 널리 알릴 계획을 추진하고 있다.

    고비룡 기자 gobl@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고비룡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