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0월 20일 (일)
전체메뉴

김해 연지공원에 간디 동상 세워졌다

인도 정부가 보리수나무 이어 시에 기증

  • 기사입력 : 2019-10-10 07:52:37
  •   

  • 김해 연지공원에 마하트마 간디 동상이 세워졌다.

    김해시는 지난 5일 연지공원에서 허성곤 시장과 스리프리야 란가나탄 주한 인도대사, 소누 트리베디 신임 주한 인도문화원장, 민홍철·김정호 국회의원, 김형수 김해시의회 의장 등 내빈과 시민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마하트마 간디(1869~1948) 동상 제막식과 장군차 기념식수 행사를 했다.

    인도 정부는 세계 각국에서 추진하고 있는 간디 탄생 150주년 기념사업의 하나로 김해시에 간디 동상을 기증했으며, 김해시는 ‘한국 유림 독립운동 파리장서비’와 ‘거리의 독립기념관’이 있는 연지공원 내 국제자매도시 기념원에 동상 터를 마련했다.

    이날 허성곤 시장은 “올해는 비폭력 저항의 상징인 마하트마 간디 탄생 150주년이자 3·1독립운동 100주년인 해”라며 “동상 건립으로 간디 정신이 김해시민의 가슴에도 영원히 남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해시와 인도는 2000년 전 인도 아유타국 허황옥 공주와 가락국 시조 김수로왕과의 혼인으로 맺어진 인연을 바탕으로 문화·관광·경제를 비롯한 다각도의 교류를 지속하고 있다.

    이종구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종구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