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1월 12일 (화)
전체메뉴

창원시, 마금산온천축제 5년 만에 부활…“온천 관광 활성화”

  • 기사입력 : 2019-10-19 10:25:21
  •   
  • 경남 창원시의 대표적인 온천 관광지인 의창구 북면 마금산 온천관광단지에서 '2019 마금산온천축제'가 19일 개막했다.

    2008년부터 매년 열리던 이 축제는 2014년을 마지막으로 중단됐다.

    창원시는 온천 관광을 활성화하려고 중단한 온천축제를 5년 만에 되살렸다.

    관광단지 내 특설무대에서 온천 제례를 시작으로 20일까지 노래자랑, 초청 가수 공연, 불꽃놀이를 한다.

    관광객들은 북면 특산물인 손두부, 막걸리, 단감을 먹거나 싸게 살 수도 있다.

    마금산온천은 약알칼리성 식염 온천으로 유명하다.

    행정안전부 장관이 승인하는 보양온천 1곳을 포함해 11개 온천업소가 성업 중이다.

    연합뉴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