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1월 19일 (화)
전체메뉴

창녕군, ‘제19회 경남자활가족한마당’ 13일 개최

땀으로 꿈을 디자인하는 경남 자활가족들 창녕서 모인다

  • 기사입력 : 2019-11-09 16:30:57
  •   
  • 창녕군은 오는 13일 남지체육공원에서 도내 자활근로사업 참여주민과 지역자활센터 종사자 등 1800여명이 참여하는 ‘제19회 경남자활가족한마당’ 행사를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경남도와 창녕군이 후원하고 ㈔경남지역자활센터협회, 경남광역자활센터, 창녕지역자활센터가 공동 주최·주관하는 이 행사는 자활사업 참여자와 관계자들의 결속력을 다지고 사기를 진작하는 축제의 장으로 진행된다.

    자활사업은 ‘국민기초생활 보장법’에 따라 저소득층 주민들이 자립할 수 있게 기능 습득과 근로 기회를 제공해 자립기반을 조성하고 지역사회공동체를 실현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고 추진되는 사업이다.

    1부에는 태백사물팀과 남지읍여성소방의용대의 식전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자활 취약계층을 위해 일선현장에서 헌신하고 있는 유공자 6명에게 도지사 표창을 수여한다.

    2부 자활사업 참여주민들과 지역자활센터 종사자들이 함께 어울려 즐기는 명랑운동회와 레크리에이션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된다.

    또 행사장 주위에는 도내 19개 지역자활센터에서 만든 자활생산품 전시회를 비롯해 시음·시식행사도 진행될 예정이다.

    창녕군청 전경
    창녕군청 전경

    고비룡 기자 gobl@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고비룡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