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2월 17일 (월)
전체메뉴

밀양시, 주요 현안 사업 현장 방문 실시

  • 기사입력 : 2019-12-10 17:03:48
  •   
  • 밀양시는 10일부터 오는 23일까지 박일호 시장을 비롯한 간부공무원 20여명이 주요 현안 사업장을 방문해 추진 상황 점검 활동을 펼친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 구 법원·검찰청 부지와 영남루 랜드마크화 사업 등 주요 현안사업의 진행상황과 문제점, 향후 공정에 대한 종합적 분석과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구 법원·검찰청 부지는 부지 매입 추진상황과 향후 들어서게 될 밀양아리랑 테마파크 계획에 대해 중점적으로 논의 됐다. 조성을 완료하게 되는 영남루 앞 ‘걷고 싶은 강 길’ 사업 현장과 영남루 원지형복원사업, 영남루 주변정비사업, 밀양아리랑 고갯길 조성사업 등 영남루 랜드마크화 사업에 대한 추진사항도 점검했다.

    오늘 현장 방문에 이어 밀양시는 가곡동도시재생뉴딜사업, 내일·내이동 도시재생뉴딜사업, 밀양아리랑 우주천문대 건립, 시립 박물관 리모델링 사업, 생태놀이터 조성사업 등 주요사업장을 직접 챙겨 다니며 현장중심의 행정을 펼칠 계획이라고 전했다.

    박일호 시장은 “사업 추진과정에서 시행착오를 줄이고 모든 사업들이 완벽하게 추진되도록 현장행정을 강화해 나가겠다”며 “주요사업들이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행정역량을 집중해 달라”고 당부했다.

    10일, 박일호 시장을 비롯한 간부공무원 20여명이 영남루 랜드마크사업장 현장을 시찰하고 있다.
    10일, 박일호 시장을 비롯한 간부공무원 20여명이 영남루 랜드마크사업장 현장을 시찰하고 있다.

    고비룡 기자 gobl@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고비룡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