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2월 29일 (토)
전체메뉴

본지 강지현 기자, 한국편집기자협회 ‘이달의 편집상’

  • 기사입력 : 2019-12-24 08:04:05
  •   

  • 경남신문 편집부 강지현 기자가 23일 한국편집기자협회(회장 신인섭)의 제219회 이달의 편집상(경제·사회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수상작은 지난달 20일자 12면 ‘꽉 채우거나 텅 비우거나 이러면 우리 오래 못 가요’란 제목의 스마트폰 배터리 효율적 사용법을 소개한 지면으로, 반복되는 방전과 과충전으로 인해 단축되는 배터리 수명을 비유한 제목과 이미지를 곁들여 편집했다.

    메인이미지
    경남신문 편집부 강지현 기자

    이 밖에 경향신문 장용석, 이종희, 김용배 ‘오늘도 3명이 퇴근하지 못했다’(종합부문), 경인일보 박준영 ‘말년의 삶 접어버리는 폴더폰 인생’(문화·스포츠부문), 한국일보 윤은정 기자 ‘이 많은 장비를 싣고… 소방관은 오늘도 달립니다’(피처부문)가 부문별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이한얼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한얼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