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9월 19일 (토)
전체메뉴

함안 치킨집 LP가스 폭발 2명 다쳐

오븐기구 청소 중 가스 누출 추정

  • 기사입력 : 2020-01-23 13:44:36
  •   
  • 23일 오전 9시 22분께 함안군 가야읍에 소재한 치킨가게에서 LP가스가 폭발해 2명이 다치고 건물과 차량 등이 파손됐다./경남소방본부/
    23일 오전 9시 22분께 함안군 가야읍에 소재한 치킨가게에서 LP가스가 폭발해 2명이 다치고 건물과 차량 등이 파손됐다./경남소방본부/

    23일 오전 9시 22분께 함안군 가야읍에 소재한 치킨가게에서 LP가스가 폭발해 2명이 다치고 건물과 차량 등이 파손돼 16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이날 치킨가게에서 일을 하던 A(53)씨는 얼굴에 1도 화상을 입었고, 가게 앞을 지나가던 B(53)씨는 왼쪽 눈에 폭발 때 날아온 파편을 맞아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A씨가 치킨가게 내부에 있던 오븐기구를 청소하던 중 LP가스가 누출돼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23일 오전 9시 22분께 함안군 가야읍에 소재한 치킨가게에서 LP가스가 폭발해 2명이 다치고 건물과 차량 등이 파손됐다./경남소방본부/
    23일 오전 9시 22분께 함안군 가야읍에 소재한 치킨가게에서 LP가스가 폭발해 2명이 다치고 건물과 차량 등이 파손됐다./경남소방본부/
    23일 오전 9시 22분께 함안군 가야읍에 소재한 치킨가게에서 LP가스가 폭발해 2명이 다치고 건물과 차량 등이 파손됐다./경남소방본부/
    23일 오전 9시 22분께 함안군 가야읍에 소재한 치킨가게에서 LP가스가 폭발해 2명이 다치고 건물과 차량 등이 파손됐다./경남소방본부/

    김호철 기자 keeper@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호철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