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4월 07일 (화)
전체메뉴

삼성중, 3611억 규모 셔틀탱커 3척 수주

2022년 7월까지 순차 인도 예정

  • 기사입력 : 2020-03-03 08:07:20
  •   
  • 삼성중공업이 3611억원 규모의 셔틀탱커 3척 수주에 성공하며 올해 첫 수주를 기록했다.

    삼성중공업은 아시아 지역 선주와 수에즈막스급 셔틀탱커 3척에 대한 건조 계약을 지난달 28일 체결했다고 2일 공시했다.

    삼성중공업이 올해 인도한 최신 친환경 셔틀탱커./삼성중공업/
    삼성중공업이 올해 인도한 최신 친환경 셔틀탱커./삼성중공업/

    이들 선박은 2022년 7월까지 순차적으로 인도될 예정이다.

    셔틀탱커는 해양플랜트에서 생산한 원유를 해상에서 선적해 육상 저장기지까지 실어 나르는 선박이다. 높은 파도와 바람의 영향을 받는 해상에서 일정한 위치를 유지하며 해양플랜트 설비에 안정적으로 연결할 수 있도록 첨단 위치제어장치 등 고부가가치 시스템이 탑재된다.

    삼성중공업은 1995년 국내 조선업계 최초로 셔틀탱커 건조를 시작했으며, 이번 계약을 포함해 현재까지 세계시장 점유율 45%(143척 중 64척)로 세계 1위를 기록하고 있다.

    한편 삼성중공업은 올해 수주 목표를 지난해 71억 달러보다 18% 높여 84억 달러로 설정했다.

    김성호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성호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