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5월 28일 (목)
전체메뉴

창원성산 후보 지지도 정의당 여영국 31.3%, 미래통합당 강기윤 31.0%

5~7일 실시한 KBS여론조사 결과 발표

  • 기사입력 : 2020-04-08 17:26:10
  •   
  • 사전투표일을 이틀 앞두고 발표된 4·15총선 후보 지지도 여론조사에서 창원성산 지역구 정의당 여영국 후보와 미래통합당 강기윤 후보가 0.3%p 차이 초접전 양상이다.

    창원성산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강기윤 후보가 2일 오후 경남 창원시 성산구 가음정시장에서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창원성산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강기윤 후보가 2일 오후 경남 창원시 성산구 가음정시장에서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21대 국회의원 선거 공식 선거운동 첫날인 2일 경남 창원시 성산구에 출마한 정의당 여영국 후보가 남창원역 사거리에서 창원공단 근로자들을 상대로 선거운동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21대 국회의원 선거 공식 선거운동 첫날인 2일 경남 창원시 성산구에 출마한 정의당 여영국 후보가 남창원역 사거리에서 창원공단 근로자들을 상대로 선거운동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KBS가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5~7일 사흘 동안 창원성산, 창원진해, 진주을 선거구를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한 결과를 8일 발표했다.

    창원성산에 출마한 정의당 여영국 후보는 31.3%, 미래통합당 강기윤 후보는 31.0%의 지지도를 기록했다. 더불어민주당 이흥석 후보 지지도는 21.4%이다.

    이어 민중당 석영철 후보는 1.8%, 국가혁명배당금당 조규필 후보 0.6%, 민생당 구명회 후보 0.2%, 투표할 후보가 없다 5.0%, 모름·무응답 8.8%다.

    적극투표층을 대상으로 한 후보지지도 조사에서도 강기윤, 여영국 후보는 박빙세를 보였다.

    통합당 강기윤 후보가 34.0%, 정의당 여영국 후보가 32.9%로 격차는 1.1%p다.

    이어 민주당 이흥석 22.1%, 민중당 석영철 1.8%, 배당금당 0.2%이고 없다 2.9%, 모름/ 무응답은 6.0%다.

    지지 여부와 관계없이 후보 중 누가 당선될 것 같냐는 질문에는 43.4%가 통합당 강기윤 후보를, 22.5%가 정의당 여영국 후보를 꼽았다.

    창원진해 선거구에서는 민주당 황기철 후보가 45.9%의 지지도로 38.6%를 얻은 통합당 이달곤 후보와 7.3%p 차이로 접전이다.

    이어 정의당 조광호 후보 2.1%, 배당금당 유재철 후보 2.0%, 없다 2.4%, 모름·무응답이 9.0%다.

    적극투표층의 후보 지지도에서는 민주당 황기철 후보 47.7%, 통합당 이달곤 후보 41.9%로 5.8%p 격차를 보였다. 정의당 조광호 후보 1.7%, 배당금당 유재철 후보 0.9%순이며 없다 1.2%, 모름·무응답 6.6%로 나왔다.

    당선가능성에 대해서는 통합당 이달곤 후보 39.9%, 민주당 황기철 후보 38.6%를 기록했고 모름·무응답 20.3%이다.

    진주을 후보지지도에서는 통합당 강민국 후보가 42.3%를 얻어 30.4%의 민주당 한경호 후보에 11.9%p 차이로 앞섰다.

    이어 무소속 이창희 후보 9.8%, 우리공화당 김동우 후보 1.6%, 배당금당 김봉준 후보 1.5%, 없다 5.6%, 모름·무응답 8.9%이다.

    통합당 강민국 후보의 당선가능성이 48.8%로 가장 높았고 민주당 한경호 후보가 21.0%, 무소속 이창희 후보 7.2%, 우리공화당 김동우 후보 0.8%, 배당금당 김봉준 후보 0.8%, 없다 1.4%, 모름·무응답 19.9%으로 나타났다.

    이 조사는 창원시 성산구, 진해구, 진주시을 선거구에 거주하는 만18세 이상 남녀를 각각 대상으로 했으며 표본크기는 선거구별 500명이다.

    표집틀은 유선RDD, 3개 통신사 제공 휴대전화 안심번호로 전화면접 조사 방식으로 실시됐고 표본오차 : 95% 신뢰수준에서 ±4.4%p 오차범위다.

    응답률은 창원성산 21.9%, 창원진해 22.2%, 진주을 15.7%이며 권역·성·연령별 가중치 부여했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희진 기자 likesky7@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희진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