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15일 (토)
전체메뉴

창원축구센터에 전국 첫 ‘에어돔 실내축구장’

제4보조경기장에 1만2000㎡ 규모
총사업비 100억 투입 내년 3월 완공
재난대피시설 등 복합시설로 사용

  • 기사입력 : 2020-06-01 21:24:04
  •   
  • 창원축구센터에 전국 최초로 에어돔 실내축구장이 들어선다.

    창원시는 2020년 국민체육진흥공단에서 시행한 전지훈련 특화시설 ‘에어돔’ 공모사업에 선정돼 성산구 사파정동 창원축구센터 내 제4보조경기장에 약 1만2000㎡ 규모로 ‘에어돔’ 건립을 추진한다고 1일 밝혔다. ‘에어돔’ 공모사업은 한 면의 축구장을 실내축구장으로 건립하는 사업이다. 총사업비 100억원(국비 50억, 시비 50억)을 투입해 오는 11월 착공, 내년 3월이 완공 목표다.


    창원축구센터 전경./경남신문DB/

    ‘에어돔’은 공기막 구조의 시설로 공사비가 저렴하며, 대규모 실내공간을 확보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냉난방과 공기청정 시설을 갖춰 4계절 날씨에 관계없이 축구 경기를 할 수 있다. 2019년 포항시에 재난대피시설 목적으로 약 1700㎡규모로 설치한 바 있다. 한 면의 축구장을 실내축구장으로 건립하는 것은 국내에서 처음 시행하는 사업이다.

    창원시는 “단순히 실내축구장 한 면을 건립하는 것이 아니라 축구센터 주변 주민들의 소음·빛공해에 대한 민원 해소와 대규모 지역 행사, 재난대피시설 등 복합시설로 사용할 수 있도록 건립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종훈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종훈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