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7월 13일 (월)
전체메뉴

거창서도 2㎝ 우박 '와르르'…사과 재배 농가 울상

  • 기사입력 : 2020-06-06 21:30:50
  •   
  • 6일 오후 대기 불안정으로 경남 서부내륙 산간지역에 우박을 동반한 비가 내리면서 농작물 피해가 예상된다.

    창원기상대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18분부터 해당 지역 비가 내리기 시작해 거창 북상 19㎜, 함양 서하 23.5㎜ 등 강수량을 기록했다.

    특히 거창에는 비와 함께 오후 4시부터 20분간 동전 50원 크기(지름 1㎝∼2㎝) 우박이 떨어졌다.

    거창 고제면에서 사과 재배를 하는 농민 박상오(66) 씨는 "9월 수확을 앞두고 지금 한창 성장해야 할 시기인데 우박이 떨어져 걱정이다"고 말했다.

    경남소방본부에는 해당 지역에서 우박이 떨어진다는 신고가 1건 접수됐다.

    이날 거창뿐 아니라 전북 무주, 남원 지역에서 우박이 떨어졌다.

    [독자 박상오 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독자 박상오 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연합뉴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