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8월 03일 (월)
전체메뉴

부영, 마산장학재단에 100억 출연 “지역인재 육성 써달라”

  • 기사입력 : 2020-06-30 21:12:43
  •   
  • 부영그룹이 마산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재단법인 마산장학재단에 100억원을 출연했다고 30일 밝혔다.

    마산장학재단은 부영그룹과 국회의원, 교육인, 법조인, 지역 경제인 등이 모여 마산지역 장학 사업과 각종 학술연구 사업에 기여하고자 설립됐다. 지난 15일 재단 설립 전 발기인 총회와 정관제정 및 심의·의결 등을 거쳐 공식 출범했다.

    이중근 부영 회장
    이중근 부영 회장

    재단은 지역 인재육성 사업과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은 “재능이 있어도 경제적 어려움으로 인해 학업을 포기하는 학생들이 없으면 한다”며 “재단 지원을 통해 지역 학생들이 훌륭한 인재로 성장해 우리 사회에 보탬이 되는 일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부영그룹은 국내외 다양한 분야에서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 국내 학교 100여 곳에 교육·문화시설을 지어주고 우정교육문화재단을 통해 해외 유학생 1743명에게 총 68억여원의 장학금을 지원했다.

    또 창신대의 재정 기여자로 나서 신입생 전원에게 등록금 전액을 장학금으로 지원하기도 했다.

    조규홍 기자 hong@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조규홍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