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2월 04일 (금)
전체메뉴

경남도, 신(新)거주방식 탐색 심포지엄 개최

30일 창원에서 건축정책위원, 공공건축가 등 전문가들 머리 맞대
고령화, 1인 가구 증가 등에 따른 거주방식 변화에 대응할 정책방향 모색
김경수 지사 “공동체에 대한 고민을 담은 생활권, 경제권 단위 맞춤형 주거정책 필요”

  • 기사입력 : 2020-10-30 16:53:19
  •   
  • 경남도는 30일 오후 창원컨벤션센터에서 ‘경상남도 신거주방식 탐색’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심포지엄은 최근 우리나라는 급속한 고령화 및 청년 주거복지 문제와 이에 따른 1인 가구 급증 등으로 새로운 거주방식의 필요성도 커지면서 관련된 정책방향을 모색하고자 마련된 자리다.

    심포지엄은 30일과 31일 이틀에 걸쳐 진행된다. 첫날은 주제발표와 토론 및 분임토의가 진행되고, 둘째날에는 창원시 진해구에 있는 이순신리더십 국제센터에서 공공건축현장 자문 참여사례 및 공공건축지원센터 설립과 역할을 주제로 한 토의가 이뤄진다.

    30일 오후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상남도 신거주방식 탐색 심포지엄에서 김현준 강원대 교수와 김태영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가 ‘모여 사는 다양한 방식’이란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성승건 기자/
    30일 오후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상남도 신거주방식 탐색 심포지엄에서 김현준 강원대 교수와 김태영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가 ‘모여 사는 다양한 방식’이란 주제로 발표하고 있다./성승건 기자/

    심포지엄은 이날 김경수 도지사와 총괄건축가, 경남도 건축정책위원회 위원들과 공공건축가단, 그리고 유관기관 관계자 등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일정을 시작했다.

    경남도 총괄건축가인 민현식 ‘㈜건축사사무소 기오헌’ 대표의 발표자 소개로 시작된 주제발표 시간에는 박철수 서울시립대 교수의 “새로운 거주형식의 탐색”, 김현준 강원대 교수와 김태영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의 “모여 사는 다양한 방식”, 신건수 경남대 교수의 “주거의 다양성과 잠재성 탐색, 경남의 거주문화 모색” 등 3가지 주제에 관한 발표가 있었다. 특히 김태영 한예종 교수는 “모여 사는 다양한 방식”에 대한 사례연구에서 1인 가구가 늘어나는 상황에서 시사하는 바가 큰 내용을 발표했다.

    30일 오후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상남도 신거주방식 탐색 심포지엄에서 김경수 지가사 발언을 하고 있다./경남도/
    30일 오후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상남도 신거주방식 탐색 심포지엄에서 김경수 지가사 발언을 하고 있다./경남도/

    김 교수는 개별 세대의 독립적 거주를 위한 공동주택 공용공간에 대비해, 공동체 주택의 공동체(커뮤니티) 공유 공간을 강조했다. 공동체 구성원 간의 관계는 공유 공간을 통해 지속되는데, 최근 공유 공간의 역할이 사적 공간으로 많이 흡수됐음을 지적했다.

    그러면서 구성원 간 관계 회복과 유지를 위해서는 공유 공간 개선 및 보완이 필요하다고 했다. 공유 공간이 사적 공간보다 더 만족스러워서 자발적으로 선택하는 공간이 되면 그 결과로 다양한 관계가 자연스럽게 형성될 수 있다는 것이다.

    주제발표가 끝난 후에는 고성룡 경상대학교 명예교수가 좌장을 맡고 경남도 건축정책위원과 공공건축가 등 전문가 4명이 참여하는 종합토론이 진행됐다.

    김 지사는 토론에 앞서 가진 인사말에서 “오늘 행사는 공공건축가단, 경남도 건축정책위원회가 1년간의 활동을 돌아보고 경남 건축 방향을 논의하는 자리”라며, “공공건축가 제도를 지속가능한 모델로 만들어갈 수 있도록 도에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또 수도권 집중문제 해결을 위한 권역별 발전전략을 언급하면서 “새로운 시대에 맞는 도시와 마을을 설계할 때 그 안에 공동체가 어떻게 만들어지는지에 대한 고민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생활권, 경제권 단위의 맞춤형 주거와 건축 방식에 대해 폭넓게 논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경남도는 이번 심포지엄에서 논의된 내용들을 향후 관련 분야 정책방향 설정을 위한 자료로 활용할 방침이다.

    30일 오후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상남도 신거주방식 탐색 심포지엄에서 김경수 지가사 발언을 하고 있다./경남도/
    30일 오후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상남도 신거주방식 탐색 심포지엄에서 김경수 지가사 발언을 하고 있다./경남도/
    30일 오후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상남도 신거주방식 탐색 심포지엄에서 김경수 지가사 발언을 하고 있다./경남도/
    30일 오후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상남도 신거주방식 탐색 심포지엄에서 김경수 지가사 발언을 하고 있다./경남도/

    김유경 기자 bora@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유경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