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01월 26일 (화)
전체메뉴

전국 버스커들 창원서 기량 겨뤘다

46개팀 예선 거쳐 12팀 본선 경연
12일부터 SNS 심사 거쳐 우승자 확정

  • 기사입력 : 2020-12-01 16:28:10
  •   
  • 전국 버스커들 K팝의 도시 창원에서 기량을 겨뤘다. 비대면 공연의 특성을 살려 올해는 현장 경연에 이어 SNS심사를 추가해 수상자를 뽑을 예정이다.

    '제3회 전국 버스킹 페스티벌'이 지난 달 29일 창원시 마산회원구 양덕동 MBC경남홀에서 열렸다.

    이번 대회에는 총 46개 팀이 참가했으며, 경연에는 예선을 통과한 12개 팀이 실력을 뽐냈다.


    11월 29일 창원시 마산회원구 양덕동 MBC경남홀에서 '제3회 전국 버스킹 페스티벌'이 개최됐다.

    경남신문이 주최하고 창원시가 후원한 이날 경연에는 창원 등 경남 5개팀, 부산 1개팀, 경기도 등 전국에서 출전한 6개 팀이 무대에 올랐다.

    코로나19 대응 차원에서 버스커 간 접촉을 차단하기 위해 팀별로 20분 간격을 두고 경연을 펼쳤으며, 공연이 끝날때마다 전문 방역단에서 방역 후 경연을 이어갔다.

    최종수상자들은 현장 심사 90%와 SNS심사 10%를 반영해 선발할 계획이다.


    11월 29일 창원시 마산회원구 양덕동 MBC경남홀에서 '제3회 전국 버스킹 페스티벌'이 개최됐다.

    11월 29일 창원시 마산회원구 양덕동 MBC경남홀에서 '제3회 전국 버스킹 페스티벌'이 개최됐다.

    SNS 심사를 위해 녹화 풀영상이 오는 12일 오후 7시부터 20일까지 경남신문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다. 이 기간 동안 구독자들의 댓글과 추천을 점수에 반영할 예정이다. 이와 별도로 조만간 LG헬로비전을 통해 공연이 방영된다.

    심사위원장을 맡은 최준 창신대 음악학과 교수는 "무관중 비대면 행사였지만 참가한 버스커들의 실력이 해를 거듭할수록 일취월장하는 것 같다. 내년에는 코로나19가 완전히 종식돼 관중과 함께하는 전국 최고 수준의 버스킹 페스티벌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연에 앞서 문화예술그룹 '온터', 이주미 재즈 팔레트·박진성, 브로시스의 축하공연이 펼쳐졌다. 경연을 마친 뒤 가수 김연지 축하공연도 있었다.

    김진호 기자 kimjh@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