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간경남  |   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01월 21일 (목)
전체메뉴

1일 오후 5시 이후 경남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0명 추가

김해·진주·창원·합천·양산 등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

  • 기사입력 : 2020-12-02 10:11:59
  •   
  • 경남도는 1일 오후 5시 이후 경남지역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0명(636~645번)이 추가 발생했다고 2일 밝혔다.

    도내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 7명, 타 지역 확진자의 접촉자 3명이고 합천군·양산시에서 각 3명, 김해시 2명, 창원시·진주시 각 1명 등이다.

    도에 따르면 김해 거주 30대인 636번, 50대 637번, 양산 거주 80대 645번은 부산지역 확진자의 접촉자다.

    진주 거주 50대인 638번은 경남 425번의 가족으로 자가격리 중이었으며 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확진됐다.

    합천 거주 60대 639번, 30대 640번, 10대 641번 등은 경남 547번의 가족으로 역시 자가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확진 판정이 나왔다.

    642번은 창원 거주 50대로 경남 584번의 가족이고, 경남 634번의 가족인 양산 40대 643번, 30대 644번도 확진됐다.

    2일 오전 10시 현재 경남 코로나19 누적확진자는 총 642명이다. 222명이 입원 중이고 419명은 퇴원했으며 1명은 사망자다.

    25일 오후 창원시 마산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기위해 대기하고 있다./김승권 기자/
    11월 25일 오후 창원시 마산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기위해 대기하고 있다./김승권 기자/

    김희진 기자 likesky7@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희진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