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1년 04월 21일 (수)
전체메뉴

김해원도심 3개동 통합 추진 본격화

동상·회현·부원동 통합추진위 대면식 26일 개최

  • 기사입력 : 2021-03-01 13:13:32
  •   
  • 김해시 원도심인 동상동, 회현동, 부원동의 행정동 통합 추진이 본격화되고 있다.

    시는 이들 3개 동 통합을 위한 원도심 통합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25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첫 대면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허성곤 시장을 비롯해 김진기 도의원, 김희성·조종현·김창수 시의원, 각 동의 주민대표들이 참석했다.

    각각 인구수 1만명 안팎의 동일 생활권인 동상·회현·부원동은 교통과 통신의 발달로 소규모 행정동 운영의 필요성은 낮아지고 행정조직의 효율성과 예산절감을 위한 행정동 통합의 필요성은 높아지면서 통합 필요성이 높아져왔다.

    그동안 시는 원도심 통합을 위해 2007년과 2013년, 2018년 등 총 3차례의 여론수렴을 실시했으나 통합청사 위치 선정과 주민의견 불일치 등 통합에 부정적인 여론이 다수여서 통합 추진이 쉽지 않았다.

    그러나 작년 9월 실시한 여론수렴에서 원도심 발전을 위해 대승적인 차원에서 통합을 추진하자는 여론이 높아짐에 따라 원도심 통합을 위한 기본계획을 수립했고 통합 논의를 위해 11월 동별 주민대표들로 통합추진위원회를 구성해 본격적인 통합 논의를 시작하게 됐다. 이번 대면식은 코로나19로 인해 2 차례 연기된 끝에 열렸다.

    허성곤 시장은 “주민 화합과 원도심 전체의 발전을 위해 통합추진위원들의 많은 조언을 바라며 성공적인 통합을 위해 모두 함께 힘을 모으자”고 말했다.

    김해시 동상·회현·부원동 원도심 통합추진위 대면식이 열리고 있다./김해시/
    김해시 동상·회현·부원동 원도심 통합추진위 대면식이 열리고 있다./김해시/

    이종구 기자 jglee@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종구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