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2년 01월 19일 (수)
전체메뉴

복합산림시설 ‘월아산 숲속의 진주’ 조성 순항

자연휴양림·레포츠단지 연말 준공
월아산 치유의 숲은 실시설계 돌입

  • 기사입력 : 2021-10-18 08:05:49
  •   
  • 진주시는 복합산림복지시설 ‘월아산 숲속의 진주’ 조성이 순항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월아산 숲속의 진주’는 기존 월아산 우드랜드를 비롯한 월아산 자연휴양림, 산림레포츠단지 및 치유의 숲을 이르는 통합명칭으로, 1단계 조성한 월아산 우드랜드에 이어 2단계 사업인 자연휴양림과 산림레포츠단지 조성공사가 올 연말 준공을 목표로 진행 중이다.

    조규일 시장이 ‘월아산 숲속의 진주’ 조성 현장에서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진주시/
    조규일 시장이 ‘월아산 숲속의 진주’ 조성 현장에서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진주시/

    마지막 3단계 사업으로 조성 예정인 월아산 치유의 숲은 현재 실시설계에 돌입했으며, 2023년까지 월아산 일원에 복합산림복지시설을 완성한다는 한다는 계획이다.

    시는 월아산 자연휴양림과 산림레포츠단지 조성공사에 국·도비 포함 160억원을 투입해 자연휴양림 시설로 숲속의 집을 비롯한 숙박시설 15실과 복합위생시설, 글램핑 8동, 야영데크 6면을 설치 중에 있다.

    산림레포츠단지는 네트 어드벤처, 집라인 등 모험 체험시설 6종이 들어설 예정으로, 월아산 우드랜드를 중심으로 한 산림교육과 함께 산림휴양, 산림레저에 이르는 다양한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한편 조규일 시장은 이날 현장을 방문, 사업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월아산 숲속의 진주가 코로나로 심신이 지친 시민들에게 힐링과 재충전을 할 수 있는 산림휴양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강진태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강진태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