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3년 02월 01일 (수)
전체메뉴

경남은행, 희망플러스 특례보증대출 출시

코로나 피해 소기업·소상공인 대상
금리 0.6%… 모바일뱅킹앱서 신청

  • 기사입력 : 2022-02-15 08:02:25
  •   
  • BNK경남은행이 모바일뱅킹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기업과 소상공인들에게 신속한 경영안정 자금을 지원한다.

    BNK경남은행은 14일 중신용 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위한 ‘희망플러스 금융지원 특례보증대출’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 대출은 신용보증재단 중앙회가 1년간 이차보전 지원하며 소기업과 소상공인이 실질적으로 부담하는 대출 금리는 0.6%(2월 11일 기준) 수준이다. 특히 BNK경남은행 모바일뱅킹앱(App)에 스크래핑 기술(모바일 자동 서류제출)을 도입해 영업점 방문 없이 대출 신청부터 실행까지 처리할 수 있게 해 바쁜 소상공인들의 일을 덜게 됐다.

    지원 대상은 △현재 사업자등록 후 가동(영업) 중 △대표자 개인신용평점이 745점 이상 919점 이하(NICE평가정보 기준) △정부의 소상공인방역지원금 수급자 3가지 조건에 모두 해당하는 소기업과 소상공인이다. 대출 한도는 업체당 1000만원이며 중도상환수수료는 따로 없다.

    대출 기간은 5년이며 1년 거치 후 4년간 매월 원금균등분할상환 방식으로 상환하면 된다. 모바일뱅킹 신청 방법은 BNK경남은행 모바일뱅킹앱 금융상품몰 ‘희망플러스 금융지원 특례보증대출’에 접속해 고객 정보 입력 등의 등록 절차를 거치면 된다.

    BNK경남은행 리테일금융부 허종구 부장은 “중신용 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이 희망플러스 금융지원 특례보증대출을 통해 금융 비용을 완화하고 안정적인 경영 활동을 이어가기 바란다”고 말했다.

    BNK경남은행, ‘희망플러스 금융지원 특례보증대출’ 출시.
    BNK경남은행, ‘희망플러스 금융지원 특례보증대출’ 출시.

    이슬기 기자 good@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슬기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