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2년 07월 07일 (목)
전체메뉴

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 4대 이사장에 정영화 대표 선임

중소벤처기업부 최종 승인…지역 스타트업 육성에 노력

  • 기사입력 : 2022-05-16 09:43:56
  •   

  • 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는 (사)경남벤처기업협회 정영화 회장을 제4대 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 이사장으로 선임했다고 지난 13일 밝혔다.

    2015년 설립된 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는 아이디어 사업화, 창업 벤처 육성 및 지역 특화 사업 기반의 신산업 창출을 위한 센터로서, 지역 혁신 거점 창업허브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중소벤처기업부의 최종 승인을 통해 선임된 정영화 신임 이사장을 포함해 8명으로 구성된 이사회는 센터에서 진행하는 주요 사업과 정책사항, 규정개정 등을 심의하고 의결하는 기구이다. 이사회 임원으로 최근 이수현 창원대학교 산학협력단장, 조국형 ㈜경남벤처투자 대표가 선임됐으며, 중소벤처기업부 창업생태계조성과장, 경남중소벤처기업청장, 경남도 일자리경제국장을 비롯해 파트너기업인 두산에너지빌리티 상무, 경남창조경제혁신센터장이 당연직 이사이자 이사회 임원으로 구성돼 있다.

    정영화 신임 이사장은 창원의 중견기업인 ㈜대호테크의 대표이사로서 경남벤처기업협회장, 창원국가산업단지 경영자협의회 부회장 등을 맡으며 지역 창업·중소기업들의 교류와 기술 협업 및 권익 보호에 힘쓰고 있다.

    또한 유능한 기술 인재가 경남을 떠나고 있는 안타까운 현실을 해결하기 위해 창업 생태계 조성이 필요하다고 생각해 2019년에 설립된 경남 1호 창업투자회사인 ㈜경남벤처투자의 주주로 참여하고, 후배 창업가의 멘토로 활동하는 등 지역 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일에 노력도 기울이고 있다.

    김정민 기자 jmkim@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