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2년 12월 02일 (금)
전체메뉴

이번 주말 ‘즐거움 가득한 함안 밤길’ 즐겨요

23~25일 ‘함안문화재 야행’ 열려
무진정·성산산성·괴항마을서 ‘무진정의 광무’ 등 다양한 행사

  • 기사입력 : 2022-09-21 08:04:51
  •   
  • 함안문화재 야행 행사가 오는 23일부터 25일까지 3일간 열린다.

    함안군과 (사)경상남도무형문화재 함안화천농악보존회는 무진정과 성산산성, 괴항마을 일원에서 ‘2022 함안문화재 야행’을 개최한다. 올해는 ‘무궁무진 무진정 야(夜)들이’이란 슬로건으로 5개 항목 22개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함안문화재 야행 행사 중에 열리는 낙화놀이 모습./함안군/
    함안문화재 야행 행사 중에 열리는 낙화놀이 모습./함안군/

    지난해와 달리 장소를 무진정, 성산산성, 괴항마을로 이동하고, 참여프로그램도 확대해 주민들과 관광객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대표 프로그램은 ‘무진정의 光舞(광무)’, ‘성산산성 하늘길 걷기’, ‘잽이들의 야(夜)놀자’ 등이다.

    이 중 ‘무진정의 光舞’는 함안낙화놀이와 미디어융복합 공연을 콜라보한 프로그램으로 시민과 관람객에게 처음 선보이게 된다.

    ‘성산산성 하늘길 걷기’는 성산산성의 아름다운 밤하늘 별과 춤, 연극과 함께하는 공연과 성산산성에서 발굴된 연꽃씨 아라홍련을 모티브로 한 미디어아트영상을 감상할 수 있고, 성산산성을 방문하는 관람객들을 위한 특별한 이벤트도 준비돼 있다.

    그 외 함안문화재야행 추진단에서 시민문화해설단을 육성해 무진정과 괴항마을 구석구석을 투어 설명하는 프로그램과 지역 공예작가들이 참여해 만든 굿즈 판매, 함안 농가에서 직접 재배하고 가공해 만든 음식 및 지역특산물 판매, 지역의 청년들이 직접 참여해서 만든 ‘청년, 별 그늘 아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돼 있다.

    사전예약이 필요한 프로그램은 〈야로-연인들의 두근두근 길 동행〉 ‘별+춤+공연 NOTHING’, 〈야경-밤에 피는 함안〉 ‘함안의 낙화’, 〈야사-소곤소곤 역사이야기〉 ‘무궁무진 무진정 이야기’로 총 3가지다. 현재 사전예약은 함안문화재야행홈페이지에서(https://haman-yahaeng.com/) 접수하고 있다.

    김명현 기자 mhkim@knnews.co.kr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명현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