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지면보기   |  
2022년 11월 28일 (월)
전체메뉴

도, ‘진주 상평일반산단 휴폐업공장’ 리모델링 사업 공모 선정

노후산단 내 휴폐업공장 재개발
복합 창업공간으로 재탄생 기대

  • 기사입력 : 2022-11-25 08:00:02
  •   
  • 경남도는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산업단지공단이 시행하는 ‘휴폐업공장 리모델링 공모사업’에 진주 상평 일반산업단지가 최종 선정되었다고 24일 밝혔다.

    이 사업은 노후 산업단지 활성화를 위해 산단 내 휴폐업공장을 재개발하여, 창업자나 중소기업에 저렴한 임대공간을 제공하고, 산단 근로자들을 위한 복합 편의시설 등을 확충해주는 사업이다.

    경남도는 진주시와 함께 노후산업단지인 진주상평일반산단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국토부 산업단지 재생사업과 산업부 구조고도화사업을 역점사업으로 추진 중이다.

    이번 공모사업은 진주 상평 일반산단 내 구조고도화의 일환으로 추진하는 사업으로, 앞서 선정되어 건립 중인 ‘혁신지원센터’ 및 ‘복합문화센터’에 이어 경상남도와 진주시가 긴밀한 협업을 통해 공모에 선정된 세 번째 사업이다.

    진주 상평 일반산단은 1981년 공업단지로 준공되어 지난 40년간 서부 경남 경제 성장을 견인해왔으나, 도심지 중심에 있어 지가가 높고, 산업시설·기반 시설·인력의 노후화로 인해 대부분의 업체들이 영세화되어있다.

    이에 산단 활성화를 위해서는 신성장산업 유치 및 업종고도화를 통한 산업구조 재편이 무엇보다 절실한 상황이다. 이번 휴폐업공장 리모델링 사업을 통해, 진주 상평 일반산단 내 경상남도 주력산업인 항공·우주산업 분야의 창업 및 유망기업 임대공간과 기술개발 및 복합편의 공간이 접목된 ‘항공·우주 플랫폼 시티 지식산업센터’를 건립하여, 항공·우주 부품·소재 기업 등을 유치할 계획이다.

    조고운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조고운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