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01일 (목)
전체메뉴

[여성/가정] 여중학생에 `건강한 성` 일러준다

  • 기사입력 : 2003-07-29 00:00:00
  •   

  • (사)진해여성의전화 부설 성폭력상담소는 오는 8월13~14일 이틀간 창원
    젊음의 집에서 제1회 「딸들의 캠프」를 개최한다.

    「딸! 그 당당한 이름으로」라는 주제로 여는 이번 「딸들의 캠프」는 무
    분별한 성정보에 노출되어 있는 청소녀들이 건강한 성 가치관을 확립하도
    록 방향을 제시해 주고자 여는 것.

    또 다양한 경험과 활동을 통해 중학교 여학생들이 자신의 성과 몸을 존중
    하며 당당한 여성으로서 자아정체감을 확립하고, 양성이 조화롭고 평화롭
    게 사는 새로운 삶의 양식을 창조하도록 돕는다.

    프로그램은 모둠활동과 「궁금한 성(性), 알고 싶은 성」, 공동체 놀이
    (성폭력 퀴즈), 나는 내가 지킨다(호신술시범 및 실습), 당당한 여성이 아
    름답다(여성정치가, 기업가 등 여성역할 모델과의 만남), 나의 생리주기(생
    리주기율 팔찌만들기) 등이다.

    참가대상은 여중생 1~3학년(선착순 50명), 참가비는 2만원(로고 티셔
    츠). 참가신청 및 문의는 ☏546-1400, 546-8322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