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9월 25일 (화)
전체메뉴

"따돌리지 말고 만나달라" 가스통 들고 가 친구 위협

  • 기사입력 : 2005-06-03 00:00:00
  •   
  •     자신을 피하는 친구에게 만나달라며 가정용 가스통을 들고 찾아가 위협한 40대가 결국 경찰서 신세.


        마산동부경찰서는 2일 밤 10시25께 자신의 집에 있던 LP가스통을 떼어내 이모(46)씨가 운영하는 마산시 합성동 G노래주점으로 들고가 가스밸브를 열고 라이터를 꺼내는 등 위험한 행동을 한 김모(46·마산시 합성동)씨를 현주건조물 방화예비혐의로 입건. 김씨는 경찰조사에서 최근들어 친구인 이씨가 자신을 잘 만나주지 않고 따돌리는 것 같아 이같은 행동을 했다고 선처를 호소.

    박영록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